기동전사 건담 철혈의 오펀스 2기 17화(42화) 간단한 감상평

제42화






언젠가 다다를 장소인 왕좌를 향한 고행길의 종지부를 찍기 위해
들개무리의 마지막 여정이 시작되는 철의 오펀스 2기 16화(41화) 입니다


테이와즈와의 관계을 깨고 사적인 복수를 실행한 철화단은
쿠잔의 실책을 빌미삼아로 맥길리스가 주도하는 걀라르호른의 개혁운동에 동참하며
자신들의 안식이 아닌 의지로 선택한 '다다를 장소(=목표)'에 향합니다

최후반부에 주연들이 얼마나 성장했는지 단적으로 보여주는 의도가 담긴 에피소드입니다
상대가 어떤 사정을 지녔든 무기를 들었다면 적으로서 맞서는 PMC스러운 직업정신(...)이나내가죽게생겼는데상대사정봐줄이유가?
물질적 풍족함을 넘어선 권력의 정점을 향하는 목적으로 정리되죠

단순하게 잔챙이들을 상대로 벌이는 무쌍씬도 그럭저럭 봐줄만했고
이대로 단 하나의 목적으로 진행되어도 약 8화내의 분량으로 정리되겠죠
사실 여기까지 왔으면 복잡하게 생각할 필요 없는 직선적인 이야기구조지만
올가가 목표를 바꾸는 결정적인 계기를 이어줄 과정이 부족하듯이올가의 아이덴티티=칩사마
매번 언급하는 부실한 분량이 당위성을 다져주지 못해 여전히 아쉽기도 합니다





다음주는 드디어 모든것을 끝낼 미스터 기사갓 타임!!




...은 개뿔 이번에도 왠지 맥길리스에게 농락당할 안좋은 예감 =_=



덧글

  • OmegaSDM 2017/02/07 18:44 # 답글

    그리고 이제 철화단이 멸망하는 거군요.
  • 역성혁명 2017/02/07 21:16 # 답글

    이제 아기는 누구와 으쌰으쌰하며 만들까요
  • 나이브스 2017/02/07 21:56 # 답글

    재도 그냥 빠따의 희생량이 될거 같은 기분이...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